기사 본문

“넌 그냥 변기야. 내가 싸고 싶을 때 싸는” 첫방부터 난리 난 드라마 수위

    • • 극중 인호는 미정의 목을 조른 뒤 미정을 차로 쳤다.
    곰TV, SBS '리턴'


    SBS '리턴' 한 장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리턴'은 지난 17일 SBS에서 첫 방송한 드라마다. 이날 방송에선 강인호(박기웅)가 내연녀 염미정(한은정)과 차 안에서 다투는 내용이 그려졌다. 

    이날 강인호는 염미정에게 "다시는 그 어떤 식으로도 엮이지 말자"고 경고했다. 염미정이 "네가 지키고 싶은 게 네 와이프냐. 아니면 네 가정이냐"고 하자 강인호는 "나라가 내 가정이고, 나라가 없으면 아무 의미가 없다"면서 아내를 언급했다.

    미정이 "그럼 나는?"이라고 묻자 인호는 "너는 그냥 변기 같은 거야. 그냥 내가 싸고 싶을 때 아무 때나 싸고, 필요 없으면 확"이라고 소리쳤다. 

    미정은 인호 뺨을 후려쳤다. 이후 "죽어. 이 나쁜 XX"라고 분노하며 인호를 때렸다. 

    인호는 미정을 차에서 끌어내린 뒤 미정의 목을 졸랐다. 미정은 땅바닥에 주저앉은 채 "네가 어떻게 나한테 그럴 수 있냐"고 울부짖었다. 

    인호는 그런 미정을 뒤로 한채 다시 차를 탔다. 이후 울부짖는 미정을 향해 돌진했다. 이후 미정을 차로 치는 장면을 암시해 충격을 줬다. 

    드라마 '리턴'은 TV 리턴쇼 진행자 최자혜 변호사가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스릴러 장르 드라마다. 배우 고현정, 이진욱, 박기웅 씨 등이 출연한다.

    이인혜 기자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