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먹고만 있어서 죄송” 삼겹살 집에서 찌개에 밥 말아먹는 할리우드 배우 (영상)

    • • 유튜버 `영국남자` 조시가 지난 17일 올린 영상에 해당 장면이 담겼다.
    유튜브, 영국남자 Korean Englishman


    할리우드 배우 토마스 생스터(Thomas Sangster)의 '한국 찌개 먹방'이 SNS에서 관심을 모았다.

    유튜버 '영국남자' 조시가 지난 17일 올린 영상에 해당 장면이 담겼다.

    조시는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 홍보차 한국에 온 배우 토마스 생스터, 이기홍, 딜런 오브라이언(Dylan O'Brien)과 삼겹살 집을 찾았다.

    토마스는 "전 이번에 한국에 두 번째로 오는 거고, 한국 음식도 먹어본 적 있다. 그래서 한국 음식 맛있는 거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소주와 맥주를 시킨 이기홍 씨는 "전 삼겹살 먹을 때 아니면 소주를 안 마신다"며 "삼겹살이랑 소주는 둘이 정말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했다.

    이기홍 씨가 "이거(소주병) 어떻게 여는지 내가 가르쳐 줬었지?"라고 묻자 토마스는 "테이블에 내려치라고 했던가"라고 답해 웃음을 줬다. 

    된장찌개, 김치찌개가 나오자 토마스는 "나 조금만 줘"라며 "둘 다 먹어보게. 둘 다 먹어보고 싶어"라고 말했다. 찌개를 맛 본 토마스는 "이거 아플 때 먹기 딱 완벽한 음식인 것 같다"고 했다.(영상 4분 22초부터)

    이기홍 씨는 "보통 한국 고깃집을 가면 대부분 찌개 맛은 좀 떨어지고, 고기에 더 집중하는 경우가 많지않나"라며 "그런데 고기랑 찌개가 둘 다 맛있으면 정말 제대로된 맛집이란 걸 알 수 있다"고 말했다. 토마스는 찌개에 대해 "이거 아침 식사로도 꽤 괜찮은 것 같다"고 칭찬했다.

    조시가 "혹시 이 영상을 보고 계실 한국 팬분들께 해주실 말씀이 있으신지"라고 묻자 토마스는 "네, 저 계속 구석에서 먹고만 있어서 죄송하다"며 "이거 제 아침식사라. 근데 한국 음식은 진짜 맛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7분 39초부터)

    토마스는 "진짜 한국에 와서 정말 좋다"며 "항상 한국 팬분들이 지지해주셔서 정말 좋다. 세계 어딜 가든 느껴졌다"고 했다.

    박민정 기자 sss7960@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