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완도군, ‘장애인 전용 버스’ 장애인복지관에 전달

    • • “신지, 고금, 약산 지역까지 확대된 장애인 이동권 확보”

     

    완도군(신우철 군수)은 10월 19일 완도군장애인복지관(관장 정행식)에 리프트가 장착된 장애인 전용 25인승 미니버스를 전달했다.
     
    장애인 전용 버스 지원으로 재활, 취미, 직업 훈련, 문화생활 등 장애인 복지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장보고 대교로 개통 이후 버스 주요 운행 구간인 신지와 고금, 약산 지역 장애인들까지 장애인복지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장애인 전용 버스는 25인승 미니버스로 리프트가 장착되어 휠체어 4대까지 실을 수 있다.
     
    주 운행 지역은 신지, 고금, 약산 지역 및 각종 행사장이며 1일 2회 운행하게 된다.
     
    시범 운행 기간을 거쳐 전담 운전자 채용 및 보조 인력 2명이 투입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그동안 이동하는데 불편이 있었지만, 이번 계기로 인해 장보고 대교를 통해 신지, 고금, 약산까지 이동권이 확대되어 복지관 이용이 늘어날 것이며, 사람이 우선되는 포용 복지를 펼쳐 장애인 복지 증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완도군 장애인복지관은 ‘감동과 신뢰를 주는 믿음직한 장애인 복지관’을 만들기 위해 지역 사회와 장애인들이 소통하고 화합할 수 있도록 애쓰고 있으며, 장애 인식 개선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상담과 취미 활동 지원, 재활 치료, 직업 적응 훈련, 풍물교실, 놀이 치료 등 24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
    호남 취재본부입니다
http://i.wik.im/376723@wikitree #완도군
#완도군
#완도군

  • sns AX_name AX_date_ds

    AX_content_ds

  댓글 더 보기 (0)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