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390원 라면, 1000원 귀걸이’…가격 인상 거스르는 제품·마케팅 눈길

기사 본문

  • • 혜자스러운 가격 칭찬해ㅎㅎ

이마트24 민생라면. 사진제공 / 이마트

초부터 물가 인상 행렬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유통업계에서는 ‘착한 가격’을 강조한 제품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특히 이러한 제품들은 크게는 평균 보다 절반 가량 저렴한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으며, 가성비까지 갖추고 있어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식품 업계에서는 최근 저렴한 가격대로 선보인 라면과 맥주가 주목을 받고 있다.
 
농심은 1990년 단종된 ‘해피라면’을 30년 만에 부활시키며 ‘가성비 전쟁’에 뛰어들었다. 최근 유통업계에서 불고 있는 뉴트로 감성을 더했으며, 가격은 오뚜기 진라면(750원)보다 낮은 700원이다.

편의점 이마트24는 지난 달 300원 대의 라면 신제품, ‘민생라면’을 선보였다. 한 개에 390원(5입 1950원)인 민생라면은 대형마트, 오픈마켓 등 유통채널을 통틀어 정상가 기준 최저가 수준이다.
 
주류 업계에서는 하이트진로의 ‘필라이트’가 누적 판매 5억 캔을 돌파하며 발포주 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가운데, 오비맥주가 최근 신제품 ‘필굿’을 내놓으며 반격에 나섰다. 필굿 역시 필라이트와 마찬가지로 12캔에 1만원이다.
  
액세서리 업계에서는 못된고양이가 ‘천원 귀걸이’로 인기를 얻고 있다.  
 
가격은 천원대이지만 무니켈 도금으로 알러지를 최소화 하는 등 안전성도 갖췄다. 또 액세서리 업계 최초로 ISO 9001 인증과 품질경영 및 공산품안전관리법 등을 시행하며 체계적이고 철저한 관리로 최상의 제품을 제공하고 있어, 알러지 때문에 액세서리 선택이 까다로운 여성들에게도 만족도가 높다.
 
대형마트 3사는 가성비 마케팅에 열을 올리고 있다. 
 
롯데마트는 올해 테마를 ‘품격(품질+가격)’으로 정하고 일부 상품을 선정해 가격을 할인하는 ‘생활의 답’과 ‘가성비의 답’ 행사를 매주 진행하며, 홈플러스는 3월 한 달간 특별 할인행사 ‘쇼핑하라 2019’를 전국 140개 점포에서 진행한다. 이마트는 올해부터 ‘국민가격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매월 농·수·축산 식품 중 한 품목을 선정해 일주일간 40~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장원수 기자 jang7445@wikitree.co.kr
안녕하세요?
위키트리는 뉴스 스토리텔링 가이드라인을 엄격히 준수하고 있습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