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아모레퍼시픽, 올해 매출액 5조6730억원, 영업이익 5541억원 전망”

기사 본문

  • • 모멘텀 부자
  • • 우려는 주가에 기반영. 봄날을 그려보자

 

대신증권은 18일 아모레퍼시픽에 대해 중국에서 신규 점포가 증가하고 고가 브랜드 제품 판매가 늘면서 실적이 좋아질 것이라고 전했다. 

한유정 대신증권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의 올해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대비 7.5% 상승한 5조6730억원, 영업이익은 15% 늘어난 5541억원, 영업이익률 9.8%을 예상한다”며 “국내 채널별로는 면세점이 할인점, 백화점, 방판 역성장에도 올해 연결 매출액이 전년 대비 10%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유정 연구원은 “디지털은 11%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국내 화장품 매출액은 총 5.0% 증가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은 2019년 중국에서 설화수, 이니스프리 신규 출점 점포를 각각 40개, 100개 이상 늘릴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에 따라 고가 브랜드인 설화수 제품 판매량도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하반기에는 프리메라, 구딸파리 등 프리미엄 브랜드가 중국에서 새로 론칭되면서 아시아 지역의 올해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35%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전체 해외 매출액은 전년 대비 12% 상승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장원수 기자 jang7445@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