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오늘(15일) 개봉한 마동석 '악인전' 놀라운 관객 평점

    • • 개봉 첫날, 관람객들 평가 줄이어
    • • 네이버 영화 9.24 높은 점수 받았지만 `마동석 힘 캐릭터` 반복 지적도
     네이버 영화

    마동석 주연 범죄 영화 '악인전'이 오늘(15일) 개봉했다. 

    15일 오후 '악인전' 네이버 평점은 영화를 실제로 관람한 '관람객 평점' 기준 9.24이라는 높은 점수를 형성하고 있다. 

     이하 네이버 평점


    후한 평가는 성별과 연령을 초월했다. 관람객 성비는 남자와 여자가 반반이었는데 남자 평균 8.92, 여자 평균 9.56을 줬다. 최근 개봉한 일부 영화들이 젠더 논쟁에 휩쌓여 남녀 간 평점이 심하게 갈리던 것과는 다른 행보다.

    청소년 관람불가인 '악인전' 관람객 주요 연령대는 20~30대였지만 10대도 적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전체 관람객 중에서 85%를 차지했다. 젊은 층에서 인기가 높았다는 말이다.


    서술형 평가도 호평이 많았다. 특히 극을 이끌어가는 마동석 외에도 김무열, 김성규 씨 등 다른 배우들 연기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다만 '범죄도시', '성난황소', '부산행' 등에서 마동석이 보여 준 '힘 캐릭터'가 이번에도 반복되고 있다는 지적도 있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 보스 장동수(마동석)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미친개 정태석(김무열)과 손을 잡고 연쇄살인마 K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범죄수사 극이다.

    유튜브 'southern all films'

    권상민 기자 sangmin8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