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윤창중 성추행' 경찰 신고서 전문

    • • [사진=연합뉴스]미국 대사관 인턴으로 일했던 피해 여성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을 경찰에 신고한 뒤, 경찰


    [사진=연합뉴스]


    미국 대사관 인턴으로 일했던 피해 여성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을 경찰에 신고한 뒤, 경찰이 작성한 신고서입니다. 사건 유형에 'sex abuse-misd' 라고 적혀 있습니다. misd는 misdemeanor (비행)의 약자입니다. 

    신고 당시 피해 여성은 윤 전 대변인과 청와대 기자단이 묵었던 호텔에서 차량으로 약 10분 가량 떨어진 곳에서 술을 마셨습니다. 신고 여성은 워싱턴DC 백악관 인근의 한 호텔 내에서 용의자가 "허락 없이 엉덩이를 `만졌다'(grab)"고 진술했습니다. 

    사건 발생 시간은 7일 오후 9시 30분, 사건 종료 시간은 오후 10시이며. 8일 오후 12시 30분에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피해 여성은 영문 이니셜로 이름이 처리돼 있으며(모자이크 처리했습니다), 용의자는 56세 남성으로 적시돼 있습니다. 




    wonpost 기자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