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2015년 노벨생리의학상 캠벨, 오무라, 투유유에게로(종합)

    • • 2015년 노벨생리의학상 캠벨, 오무라, 투유유에게로 돌아갔다. 기생충과 말라리아 감염 치료 방법을 연구하여, 수상하였다.

     
    2015년 노벨 생리의학상 발표중인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대 노벨위원회 / washingtontimes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대 노벨위원회는 5일(현지시간) 아일랜드 출신의 윌리엄 캠벨(85) 미국 뉴저지 주 매디슨 드루대학 명예 펠로우, 오무라 사토시(大村智·80) 일본 기타사토대 명예교수, 중국의 투유유(屠呦呦 ·85·여) 중국전통의학연구원 교수 등 3명을 올해 노벨생리의학상 공동 수상자로 결정했다고 발표하였다.


    이번 선정이 꾀나 충격적인 이유는, 아일랜드, 일본, 중국 이 세 나라의 과학자들이 공동 수상하였다는 점이며, 특히, 중국인이 선정된 것도 매우 이례적인 일인데, 여성을 선정 하였다는 것은 더 파격적인 결정이였다. 


    중국 출신 연구자가 노벨생리의학상을 수상한 것은 노벨 생리의학상이 생기고 난 이후 처음이다. 중국의 대표적인 여성 과학자인 투 교수는 아울러 역대 12번째 노벨생리의학상 여성 수상자가 되었다.


    캠벨과 오무라 교수는 '아버멕틴'(Avermectin)이라는 기생충에 감염된 질환 치료를 위해 약 성분을 발견한 공로로 노벨 생리의학상에 절반을 공동 수상했다. 아버멕틴은 사상충증 및 기타 회충에 의해 감염되는 열대질환적 성격에 기생충 감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


    또한, 투 교수는 말라리아 환자의 사망률을 획기적으로 낮춘 '아르테미시닌'(Artemisinin)이라는 성분을 발견해 나머지 절반을 수상하였다.

    Avermectin, Artemisia annua(Artemisinin)의 발견 개요 / The Nobel Assembly at Karolinska Institute
     

    key publication:

    Burg et al., Antimicrobial Agents and Chemotherapy (1979) 15:361-367.
    Egerton et al., Antimicrobial Agents and Chemotherapy (1979) 15:372-378.
    Tu et al., Yao Xue Xue Bao (1981) 16, 366-370 (Chinese)


    세부 분야별 시상으로도 꾀나 이례적이라는 평이 대다수 이다. 기생충에 약물치료 효과에 대한 연구가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것은 논문의 발표시기가 지금으로 부터, 35년~37년 전인 것에 비해, 상당히 많은 시간이 흐른 후 연구결과의 중요성을 인정 받은 셈이다.


    또한, 말라리아의 경우 1902년 영국의 과학자, 로널드 로스가 말라리아의 인체 침투 경로에 대한 연구로 수상한 바 있으며, 1927년 오스트리아의 과학자 율리우스 바그너-야우레크가 마비성 치매의 치료를 위한 말라리아 접종법의 가치에 대한 연구로,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바있다. 


    한편, 지난해 노벨생리의학상은 뇌세포 안에서 위치정보 세포를 발견하고 작동 메커니즘을 밝혀낸 미국의 존 오키프 박사와 부부 과학자인 노르웨이 마이브리트 모세르, 에드바르 모세르 박사 등 3명이 수상하였다.


    최근 3년간 노벨 위원회에서 선정한 수상자들의 연구결과들과 견주어 볼 때,

    이번 수상 결과는, 예측하기 어려웠다는 평이 대부분이다.

    김사부 의학전문기자 hanjun0916@hanmail.net
    안녕하세요? 조한준 의학전문기자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