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2015년 노벨 화학상 'DNA 복구원리' 밝힌 3명 공동수상

    • • 2015년 노벨 화학상
    <사진출처=노벨위원회 © Nobel Media 2015>


    스웨덴 왕립 과학아카데미에서 7일 오전(현지시간) 2015 노벨 화학상 공동수상자 세 명을 발표하였다.

    올해 노벨 화학상은, 토마스 린달(77) 프랜시스크릭연구소 연구원, 폴 모드리치(69) 하워드휴스의학연구소 연구원, 아지즈 산자르(69) 노스캐롤라이나대 교수이다.

    노벨위원회는 세 명의 수상자들이 상세한 분자 단위에서 DNA 복구 메커니즘을 규명한 것을 토대로, 수상 이유를 밝혔다.

    위원회는 세 수상자가 "살아있는 세포가 어떻게 기능하고 또 이것들이 어떻게 새로운 암치료법 개발에 응용될 수 있는지에 대해 근원적인 지식을 제공했다"고 말했다.

    요번 노벨 화학상 수상자 선정 이후 '모든 국가가 일본의 이학분야 노벨상 전 분야 독점을 우려하며, 부러움에 가득찬 시기에서 헤어나왔다.'는 평도 있었다.

    한편, 작년 노벨 화학상의 영예는 미세 구조를 측정 및 관찰할 수 있는 기법을 발전시킨 공로로
    에릭 베치그(미국),슈테판 헬(독일), 윌리엄 머너(미국)에게로 돌아갔다.

    시상식은 알프레드 노벨의 기일인 12월10일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토마스 린달 인터뷰 링크:
    https://soundcloud.com/nobelprize/i-feel-very-lucky-and-privileged-tomas-lindahl-on-being-awarded-the-nobel-prize 

    폴 모드리치:
    https://soundcloud.com/nobelprize/shock-surprise-excitement-paul-modrich-on-being-awarded-the-nobel-prize

    아지즈 산자르:
    https://soundcloud.com/nobelprize/my-wife-took-the-call-and-woke-me-up-aziz-sancar-on-being-awarded-the-nobel-prize

    노벨 위원회의 선정 이유 공고문 1면 / www.nobelprize.org
     

    링크: http://www.nobelprize.org/nobel_prizes/chemistry/laureates/2015/popular-chemistryprize2015.pdf

    김사부 의학전문기자 hanjun0916@hanmail.net
    안녕하세요? 조한준 의학전문기자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