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윌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 배우 진 와일더, 83세로 사망

    • • ‘월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1971)으로 알려진 미국 코미디 배우 진 와일더(Gene Wilde
    영화 ‘월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 스틸컷
     

    ‘월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1971)으로 알려진 미국 코미디 배우 진 와일더(Gene Wilder)가 사망했다고 미국 뉴욕타임스가 29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향년 83세다.

    nytimes.com
    Mr. Wilder’s neurotic comic persona added a special edge to numerous hits, like “Blazing Saddles,” “Stir Crazy” and “High Anxiety.”


    이날 와일더 조카이자 영화 감독인 조던 워커 펄먼(Jordan Walker-Pearlman)은 지난 28일 코네티컷 주 스탬포드 자택에서 와일더가 사망했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사인은 알츠하이머 합병증이었다.

    chicagotribune.com
    Gene Wilder, the frizzy-haired actor who brought his deft comedic touch to such unforgettable roles as the neurotic accountant in "The Producers&qu


    성명에서 펄먼은 “와일더는 3년전 알츠하이머 진단을 받았지만, 팬들을 실망하게 하지 않기 위해 이 사실을 공개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곱슬머리가 상징인 진 와일더는 1970년대부터 1980년대까지 미국 코미디 영화 아이콘이었다.

    와일더는 1933년 위스콘신 주에서 태어났다. 1960년대 초에 TV 쇼 ‘디펜더즈’, TV 영화 ‘샐러리맨의 죽음’에 출연했다. 그는 영화 ‘프로듀서’(1968)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특히 로알드 달(Roald Dahl) 소설을 원작으로 한 가족 영화 ‘윌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은 와일더를 대표하는 작품 중 하나가 됐다. 

    영화 ‘월리 웡카와 초콜릿 공장’ / GIPHY


    와일더는 멜 브룩스(Mel Brooks) 감독과 자주 호흡을 맞췄다. ‘프로듀서’부터 ‘브레이징 새들스’(1974), ‘영 프랑켄슈타인’(1974)을 브룩스 감독과 함께 작업했다.

    영화 ‘영 프랑켄슈타인’


    이날 브룩스는 “우리 시대 가장 위대한 재능을 가졌던 진 와일더가 떠났다”고 공식 성명을 발표했다.


    이종완 turna10@naver.com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