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조관우, 나가수 “음유시인” 인증..3R 중간점검 2위 '돌풍

    • • 나가수, 조관우“음유시인” 인증..3R 중간점검 2위
    • • - 김정호의 '하얀 나비'를 국악버전으로

    나가수, 조관우 "음유시인" 인증..3R 중간점검 2위

    - 김정호의 '하얀 나비'를 국악버전으로 편곡.."한 폭의 산수화" 장혜진 격찬 


    전국에 하제가 되고 있는 MBC 예능 서바이벌 프로그램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에 지난 주부터 중견 가수 장혜진과 함께 새 가수로 경연에 참여한 가수 조관우가 예능 울렁증을 극복하고 '음유시인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지난 26일, MBC '일밤-나는 가수다'에 출연한 조관우는 청중평가단 추천곡을 미션으로 하는 2차 경연 중간점검에서 각 경연자들의 무대가 끝나자 느낌을 말해 달라는 각 가수의 매니저들의 권유에 따라 자신의 감상을 은유적으로 평가해 문학과 음악을 아우르는 풍부한 지식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모았다.


    이날 조관우는 천재가수 故 김정호의 명곡 '하얀나비'를 선곡했고 편곡자 하광훈과 논의 끝에 반주 음향을 최소화하면서 조관우의 보컬 음색을 살려주는 동양적인 '한'을 강조하는 곡으로 편곡하기로 정했다.
     
    조관우는 "노래를 듣다 보니 가사 속에 함축된 한이 정말 많고 멜로디는 단순하지만 동양적인 한이 느껴졌다"며 전 주 1차 경연에서 공동 6위의 충격에서 벗어나기 위해 '하얀나비'의 국악버전에 승부수를 걸었다.


     
    특히, 그는 자신의 히트곡 '늪'에서 선 보인 기존의 팔세토 창법 대신에 자신 특유의 가냘프면서도 슬픈 감성이 묻어나는 음색을 살려 열창해 중간점검에 나선 동료 가수들과 매니저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아 중간평가에서 2위에 오르며 3라운드 2차 경연 '돌풍'의 주역이 됐다.


    가수 장혜진은 "한 폭의 안개 낀 산수화를 보는 것 같다"며 조관우의 노래를 극찬했고 김범수는 "국악기 하나 없이도 국악의 느낌을 잘 살렸다"고 곡의 느낌을 전했다. 윤도현은 이에 "(조관우의 투입이) '나가수' 음악의 퀄리티를 올려주실 것 같다"고 진행 멘트를 덧붙였다.


    이날 조관우의 '하얀나비' 편곡에는 두 아들이 깜짝 등장해 편곡한 노래의 느낌을 조언하면서 피아노 건반 연주를 도와주는 등 아버지인 국악명창 조통달, 가수 조관우를 잇는 음악 가족 3대의 면모를 확인시켰다.

    조관우는 가장 먼저 무대에 선 장혜진이 자신의 히트곡 '1994년 어느 늦은 밤'을 부르자 "관록과 편안함 속에서 배어나는 드라마"란 평가를 내려 음유시인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어 무대에 선 윤도현이 헤비메탈 버전으로 편곡한 나미의 '빙글 빙글'을 듣고 나자 "막혔던 하수구가 뻥 뚫리는 기분"이라고 평가했고 박정현이 시나위의 '겨울비'를 부른 박정현 노래에 대해 "큰 태풍이 속에 나무는 꺾여도 가지는 살아있는 느낌"이라며 "생명력이 긴 음악을 느꼈다"고 전했다.


     

    김현철과 윤상의 노래 '사랑하오'를 부른 김범수의 노래를 듣고 나서는 "우리가 쓰는 기교가 어느 정도까지 가능한지 싶다"며 "외국에서 살다 온 사람 같다"고 평가했으며 미션곡인 조장혁의 'LOVE'를 부른 옥주현의 노래에 대해서도 그는 "물에서 노는 물고기 같다"며 "거짓 없는 어린 아이와 같은 노래"라고 표현했다.

     

    마지막 순서로  BMK가 이정석의 '사랑하기에'를 부르자 "만약 배가 간다면, 믿고 타도 되는 배 같다"고 표현해 가수의 매니저들과 경연에 나선 동료 가수들의 박수를 받으며 출연자들은 일제히 '음유시인'으로 불렀다.

     

    한편, 이날 중간평가에서는 박정현이 1위를 차지했고 윤도현이 3위, 장혜진이 4위, BMK 5위, 김범수 6위, 옥주현이 7위를 차지해 새 가수들의 선전이 눈에 띄며 지난 1차 경연에서 1위와 공동 6위의 표차가 6% 이내였던 것을 감안하면 이번 주 2차 최종경연은 역대 경연중 가장 치열할 것으로 전망된다. 

    방송리뷰

    시크푸치 ilovsky@naver.com
    안녕하세요? 시크푸치입니다. 영화, 공연등 문화컨텐츠 관련 아이디어를 전해드려요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