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곡성 팜앤디, 기재부 ‘청년협동조합 창업지원사업’ 우수 창업팀 선정

    • • 농민들을 위해 농촌에 필요한 상품과 IT 프로그램 개발

     

    곡성군에 소재한 협동조합 팜앤디가 2018년 기획재정부 청년협동조합 창업지원사업 부문에서 우수 창업팀에 선정되어 상금 천만원을 받았다.

    팜앤디는 2016년 곡성군에 귀촌한 6명의 젊은이들이 의기투합해 설립한 협동조합이다. 이들은 농촌에 거주하며 농민들과 직접 대면하여 농민들에게 필요한 각종 아이디어 상품을 만들고, 효과적인 영농을 위해 농촌에 필요한 웹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이번 성과 공유대회에는 농업인들끼리 자신들의 영농정보를 공유하여 데이터에 기반한 농업을 실현할 수 있는 스마트 영농파트너 프로그램 등을 출품하여 우수 창업팀에 선정되었다.
      
    팜앤디 서동선 대표(26)는 “우리 팜앤디는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과 소통을 통해 농촌을 위한 새로운 상품과 IT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등 지역 자원을 활용한 콘텐츠를 적극 발굴하고 추진할 계획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곡성군 관계자는 “우리 군은 청년인구 유출 방지, 유입 및 정착지원을 위해 일자리·자녀교육·주거문제 등 다각적인 측면에서 해결책을 구상 중에 있다”면서 "팜앤디와 같은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사업 모델화하여 지원함으로써 지역 청년 누구나 곡성에서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
    호남 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