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통신·게임

게임빌, 자체 개발 RPG '엘룬' 대만∙홍콩∙마카오 출시

기사 본문

  • • 글로벌 유저 취향 그래픽·전략적 자유도·200종 캐릭터 눈길
  • • 현지 유저와 감성 소통 채널·게릴라성 오프라인 프로모션 등 마케팅 총력
게임빌 '엘룬'. 사진/게임빌

게임빌이 자체 개발한 수집형 전략 RPG(역할수행게임) ‘엘룬(Elune)’을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회사는 대만, 홍콩, 마카오 시장을 잡기 위해 총력을 펼친다. 현지 유저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외국 게임으로는 최초로 담당 PD가 감성 소통 채널을 운영하고, 게릴라성 오프라인 프로모션을 활용하는 등 감성적인 마케팅에 집중하고 있다. 또 대만 한정 캐릭터 버블티걸과 특별 코스튬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현지 유저들의 취향을 사로잡고 있다.

게임빌이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을 첫 출시 지역으로 선택한 이유는 이 시장이 다양한 게임에 대해 수용성이 높고, 시장 규모도 성숙한 편이어서 글로벌 성공의 전초기지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하기 때문이다.

엘룬은 글로벌 유저 취향의 그래픽과 높은 전략적 자유도가 돋보이는 게임이다. 특히 총 7차원의 모험을 통해서 만나게 되는 200여종의 개성있는 캐릭터들과 뛰어난 화면 연출로 몰입감을 높였다.

게임빌은 이번 중화권 공략을 필두로 글로벌 순차 출시를 전개할 계획이다.

정문경 기자 jmk@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