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방송에 공개된 청담동 전세 2억 반지하 '깜짝 놀랄' 수준

    • • 예비 부부 신혼집 찾기 미션 수행한 슬리피-이국주 팀
    • • 슬리피-이국주 팀이 찾은 청담동 한복판에 위치한 전셋집
    곰TV, MBC '구해줘 홈즈'

    청담동 2억 반지하 전셋집이 방송에 공개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 출연진에게는 의뢰인 예비 부부의 신혼집 찾기 미션이 주어졌다. 의뢰인들은 강남에서 신혼 생활을 시작하기를 원했고, 가능한 예산은 총 4억원 이었다. 가수 슬리피, 개그우먼 이국주는 의뢰인들에게 맞는 조건으로 청담동 한복판에 위치한 반지하 전셋집을 추천했다. 

    이하 MBC '구해줘 홈즈'



    슬리피가 해당 전셋집 가격이 '2억 원'이라는 사실을 공개하자, 청담동 한복판이라는 것을 고려할 때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출연진 모두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우선, 들어가기 전 라임색의 화사한 대문으로 시선을 강탈했고, 반지하 집은 넓고 깔끔한 내부 역시 시선을 끌었다. 해당 집은 방 3개와 화장실 2개로 구성돼있었고, 의뢰인이 원했던 붙박이장도 옵션으로 붙어 있었다. 







    거실 한쪽에 궁금증을 유발하는 문이 있었는데, 슬리피가 문을 열자 바로 밖으로 연결되는 통로가 나왔다. 슬리피는 "언제든지 도망갈 수 있다"며 또 하나의 도주로가 있다고 어필해 웃음을 줬다.




    해당 전셋집은 청담동 한복판에 위치해 의뢰인들에게 출퇴근이 도보로 가능하고, 가격 역시 총예산의 절반가밖에 되지 않았지만 아쉬운 점도 많이 보였다. 

    반지층이기 때문에 일단 채광이 많이 들지 않았고, 층고가 낮았으며 창은 크고 좋았으나 창문을 열면 바로 보이는 벽 때문에 답답함이 느껴져 의뢰인 마음을 사로잡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권미정 기자 undecided@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