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복원에 도움이 될 수도 있다”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로 재조명받고 있는 게임

    • • 지난 2014년 출시된 `어쌔신 크리드: 유니티`
    • • 정교하게 구현한 게임 속 노트르담 대성당 모습 재조명
    화재로 손실된 노트르담 대성당의 온전한 모습을 담고 있는 게임이 재조명됐다.

    16일 새벽(한국시각) 노트르담 대성당에 화재가 발생해 첨탑이 무너지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 유명 관광 명소이자 역사적 건축물에 발생한 화재 소식에 전 세계에서 안타깝다는 반응이 나왔다.

    SNS 이용자들은 노트르담 대성당을 방문했던 경험과 추억을 풀어놓기도 했다. 노트르담 대성당이 등장하는 게임을 언급하는 이용자들도 있었다. 



    프랑스 게임 회사 '유비소프트'가 지난 2014년 출시한 '어쌔신 크리드: 유니티'라는 게임이다. 프랑스 혁명기 파리가 배경으로, 당시 파리 시내 풍경이 매우 정교하게 재현됐다.

    노트르담 대성당을 포함한 명소들도 외관뿐만 아니라 내부까지 실감 나게 구현했다. 노트르담 대성당이 화재로 손실된 현재로서는 간접적으로나마 성당을 관광할 수 있는 길이 됐다.

    유튜브, Emil4Gaming

    일각에서는 게임 속 대성당 모습을 복원 작업에 참고 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거라는 견해를 내놓기도 했다. 

    '어쌔신 크리드: 유니티' 속 노트르담 대성당 모습을 담은 유튜브 영상에는 화재 소식을 접한 이용자들이 찾아와 안타까움을 드러내는 댓글을 남겼다.

    권택경 기자 tgman216@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