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통신·게임

애플 아이폰 업데이트하면 정말 신기하고 유용한 기능이 새로 추가된다

기사 본문

  • • `배터리 충전 최적화` 기능 업데이트에 포함
  • • 최대 성능의 배터리 더 오래 사용 가능해져
애플 홈페이지 캡처

휴대전화를 오래 사용하면 배터리가 효과적으로 충전할 수 있는 능력을 잃기 시작한다. 배터리 수명이 줄어들기 시작하는 것이다. 애플 아이폰이 이 같은 배터리 노후화를 막는 신기한 기능을 탑재하게 됐다.

USA 투데이는 애플이 아이폰 운영체제 iOS13의 업데이트에 ‘배터리 충전 최적화’ 기능이 포함됐다고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은 이 기능에 대해 완충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줄이고 80% 이상 충전되지 않도록 함으로써 배터리 노후화를 늦추는 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충전되지 않은 나머지 20%는 배터리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 전류를 방출하는 ‘트리클(trickle) 충전’을 사용한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애플은 이 옵션을 사용하면 배터리 노후화를 줄이고 최대 성능의 배터리 용량을 더 오래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배터리를 교체하지 않고 몇 년 동안 휴대폰을 소유하려는 사람들에게는 아주 좋은 소식인 셈이다.

애플은 성능 유지를 위해 구형 아이폰의 속도를 고의적으로 늦춘다는 지적을 받아 지난해 배터리 교체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후 최대 용량으로 배터리가 작동하는지 확인할 수 있는 옵션을 추가한 바 있다.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