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초등학생이 운전을 하고 있어요” (블랙박스 영상)

    • • 블랙박스 영상에는 회색 스포티지 차량이 차선 넘나들며 도로 달리는 모습 찍혀
    • • “초등학생 정도 되는 아이가 운전을 하고 있다”고 경찰에 신고한 게시자
    카카오TV, 보배드림

    초등학생 어린이가 운전 중인 현장을 찍은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엄마차 몰다 접촉사고 낸 7세 아이 추격 신고'라는 게시물이 올라왔다.

    2019. 6. 17. 퇴근길에 음주 운전 의심 차량을 발견했습니다. 관찰 결과 초등학생으로 보이는 사람이 운전중이라 깜짝 놀랐고 바로 경찰에 신고하였습니다. 차량을 세우기 위해

    게시자는 "2019년 6월 17일 퇴근길에 음주 운전 의심 차량을 발견했다. 관찰 결과 초등학생으로 보이는 사람이 운전 중이라 깜짝 놀라 바로 경찰에 신고했다"며 당시 찍힌 블랙박스 영상을 공개했다.

    블랙박스 영상에는 회색 스포티지 차량이 차선을 넘나들며 도로를 달리는 모습이 찍혔다. 주행 중 창문 너머로 스포티지 운전자 얼굴을 확인한 게시자가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가 있어서 보니까 초등학생 정도 되는 아이가 운전을 하고 있다"고 경찰에 신고하는 음성도 영상에 담겼다.

    이후 영상에는 스포티지 차량이 정차 중이던 흰색 차량과 접촉사고를 내는 모습도 담겼다. 순찰차가 사고 현장에 도착하는 것을 확인한 뒤 자리를 떴다는 게시자는 "인명피해 없이 경미한 사고라 그나마 다행"이라며 "호기심 많은 초등학생 운전자도 이번 일을 계기로 건강하고 바르게 잘 자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지난 18일 대구 중부경찰서가 발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운전대를 잡은 남자아이는 만 7세 초등학생 A군인 것으로 확인됐다. A군은 어머니 가방에 있던 차량 열쇠를 몰래 들고나와 차로 약 2km 거리를 주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촉법소년인 A군에 대한 처벌은 따로 이뤄지지 않을 예정이며, 사고로 인한 피해는 부모가 보상할 계획이다.


    윤희정 기자 hjyun@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