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드론축구 종주도시’ 전주서 드론국제박람회 3일 ‘팡파르’

    • • 오는 3일부터 5일까지 사흘간 전주월드컵경기장 특별전시장서 개최

    전주시

    첨단 드론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만날 수 있는국제박람회가 드론축구 종주도시인 전북 전주에서 열린다.

    전주시와 국토교통부는 오는 5일부터 7일까지 사흘간 전주월드컵경기장 내 특별전시장에서 드론산업의 저변확대와 신기술 발굴, 산업 발전기반 마련을 위한 '2019 드론산업 국제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80여 개 업체가 참여해 200여 부스가 운영된다.

    또 드론 전시회와 첨단기술시연, 해외명사 기조강연 및 드론 규제샌드박스 설명회 등으로 구성된 컨퍼런스, 드론축구 전국대회를 포함한 드론 레저스포츠 행사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첫날 개막식에서는 50대 드론들의 화려한 군집비행을 선보이는 등 드론 첨단기술시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국토부 실증사업인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 선정모델 중 해양 환경오염요인을 드론으로 촬영해 분포도 등을 실기간으로 맵핑하는 '실시간 맵핑', '광역감시용 하이브리드 드론', '실시간 미세먼지 측정', '장기체공형 수소연료 전지 드론' 등이 시연된다.

    이밖에 ▲드론체험관 ▲드론산업관 ▲드론기술관 ▲융합사업관 ▲해외기업관의 5개 전시관에서는 행사 기간 동안 드론관련 첨단 제품들과 기술들이 전시되고, 일반시민들이 쉽게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전주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국토교통부와 전주시가 역점을 두고 육성중인 드론과 관련된 다양한 기술과 제품, 이슈들을 한 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press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