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전북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서 관광홍보에 ‘첨벙’

    • • 전북도 대회기간 홍보부스 개설해 관광자원 홍보

    전북도

    전북도가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광주에서 관광홍보에 나선다.

    도는 12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아흐레간 '아티스틱 수영(Artistic Swimming)' 종목이 열리는 광주 염주체육관 주변 마켓스트리트 홍보관에 전라북도 홍보부스를 개설해 여행체험 1번지와 의료‧생태관광 및 시‧군 관광자원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

    또 마스터즈대회 기간 중인 오는 8월 5일(월)부터 8월 11일까지 일주일간 전북관광 홍보부스를 운영한다. 

    도는 이번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약 193개 나라 7266명이 등록, 역대 최대 규모가 예상되기 때문에 관광홍보 활동의 효과도 클 것으로 판단해 이같이 결정했다.

    이번 홍보전에는 전라북도관광마케팅종합지원센터와 자연생태과‧생태관광육성지원센터, 보건의료과와 더불어 전주시‧진안군‧장수군과 함께 생태관광, 의료관광 등 테마별‧지역별 관광자원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조직위원회의 협조를 얻어 전북관광을 소개하는 홍보물을 선수촌에 배포하고, 참가 선수단 및 언론사 등에게 전북관광을 홍보할 예정이다.

    김성수 기자 press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