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증권

하나은행, 기보와 해외진출기업 금융지원

기사 본문

  • • 해외투자자금보증·해외사업화자금보증 방식

하나은행이 15일 기술보증기금과 맺은 금융지원 업무협약식에서 지성규(오른쪽) 하나은행장과 정윤모(왼쪽)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기술보증기금(기보)과 수출시장 개척 및 해외진출 선도기업 육성을 위해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 지원대상은 해외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는 제조업,·제조업 겸영 도소매업,·서비스업 중소기업으로 해외투자자금보증과 해외사업화자금보증 두가지 방식으로 운전자금을 지원한다.

해외투자자금보증은 국내 중소기업이 해외자회사를 설립·증자하거나 해외영업소를 설치·운영할 때 필요한 자금에 대해 기보가 보증서를 담보로 제공하고 하나은행이 대출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해외사업화자금보증은 하나은행 해외지점을 통해 해외자회사 대출지원시 모회사가 자회사에 발행하는 보증신용장(Stand By L/C)을 기보 보증서를 담보로 하나은행이 개설해준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국내 최다 해외영업망을 기반으로 기보와 협업해 해외진출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다빈 기자 dabin132@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