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만나실래요? 죽통 한 대 까게” BJ 남순이 자숙 중 방송 켜고 분노한 이유

    • • 성희롱 발언으로 자숙 기간 가지고 있던 BJ 남순
    • • BJ 열매 `왁싱숍 살인사건` 언급에 분노…
    남순 인스타그램

    BJ 남순이 성희롱 발언으로 자숙 기간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 BJ 열매와의 2차 설전을 벌였다. 

    16일 남순은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에서 "자숙시간에 방송을 진행해 죄송하다. 그냥 넘길 수 없는 일이 있어 이 부분을 해결하고자 방송을 열었다"고 말했다. 

    남순은 지난 15일 열매가 방송 중 '왁싱'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것에 대해 불쾌함을 드러냈다. BJ 열매는 '왁싱'이라는 단어를 제목에 달고 방송에서도 언급했다. 

    남순은 방송에서 "유가족은 해당 사건이 수면 위로 떠오르지 않길 바란다"며 열매에게 직접 연락해 방송명을 바꿔달라고 요청했다. 

    열매 인스타그램

    남순이 전화로 "왁싱은 어떤 뜻으로 달아놓은 거냐"고 묻자 열매는 "님 열 받으라고요. 님 팬들"이라고 답했다. 

    이에 남순은 "만나실래요? 죽통 한 대 까게"라며 분노했다. 열매는 "남순 팬들이 패륜적인 댓글을 달아서 그렇다"며 "팬들을 통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결국 이날 방송에서 남순은 자신의 팬들에게 주의를 줬고, 열매 또한 남순을 자극하는 소재를 방송에서 사용하지 않겠다고 합의하면서 싸움이 끝났다.

    남순은 과거 2017년 3월 서울 강남의 한 왁싱숍에 찾아가 제모 시술을 받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를 본 30대 남성 배모씨는 같은 해 7월 해당 왁싱샵으로 찾아가 왁싱샵 주인에게 강간을 시도 후 살해했다. 남순은 해당 사건으로 인해 비판받았다. 

    한편, 남순은 지난달 BJ 감스트·외질혜와 함께 합동 방송을 진행하던 중 BJ 잼미에 대한 성희롱 발언을 해 한동안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윤희정 기자 needjung@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