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증권

하나은행, 자동차 플랫폼 사업 뛰어든다

기사 본문

  • • 카옥션과 손잡고 車금융 확대…9월말까지 중고차 가치 평가 출장 서비스 무료 이벤트

16일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열린 자동차 플랫폼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이장성(오른쪽) 하나은행 영업지원본부장과 장영수(왼쪽) ㈜카옥션 대표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이 자동차 플랫폼 비즈니스 사업에 뛰어든다. 중고차 판매를 희망하는 고객에게 보유 차량의 가치 평가를 무료로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새로운 차량을 구매할 때는 하나은행의 자동차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식이다.

하나은행은 전날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카옥션과 자동차 플랫폼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카옥션은 국내 최대 수준인 600여 개의 매매상사를 경매참여회원으로 보유하고 있는 11년 역사의 자동차 경매 전문 기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하나은행은 거래 손님과 하나멤버스 회원들을 대상으로 카옥션의 중고차 경매 플랫폼을 활용한 ‘스마트 체인지 서비스’ 이벤트를 9월말까지 진행한다.

중고차 경매 전문업체인 카옥션이 중고차의 가치 평가 출장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차량 판매를 희망할 경우 경매 플랫폼에서 실제 판매도 진행한다. 하나은행은 차량 판매에 성공한 고객에게 현금처럼 쓸 수 있는 5만 하나머니도 증정한다.

중고차 매각 희망 손님은 서비스를 통해 투명하고 신속하게 보유차량을 처분 할 수 있으며 하나멤버스 앱 혹은 웹사이트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카옥션은 중고차를 판매하거나 구매하려는 고객들에게 하나은행의 자동차 금융 상품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기로 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차량구매 → 차량이용 → 차량판매 → 차량 재구매로 이어지는 각 단계별 금융 및 비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동차 종합 서비스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다빈 기자 dabin132@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