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오늘(17일)부터 줄 서지 않고 닭껍질 먹을 수 있다(feat. 세븐일레븐)

    • • 편의점 최초로 `닭껍질후라이` 판매하는 세븐일레븐
    • • 가격 2800원, 엘페이 결제 시 10% 할인 혜택도
    세븐일레븐이 편의점 최초로 닭껍질을 출시했다. 

    세븐일레븐은 오늘(17일)부터 전국 매장에서 닭껍질후라이를 판매한다고 밝혔다. 바삭한 식감을 즐길 수 있는 닭껍질후라이는 전자렌지에 데우지 않아도 그대로 먹을 수 있다. 매콤한 칠리소스에 찍어 먹으면 더욱 맛있다.

    가격은 2800원이다. 엘페이 혹은 BC카드로 결제 시 10퍼센트 할인 혜택도 준다.

    세븐일레븐은 닭껍질후라이 출시에 맞춰 인스타그램에 ASMR 영상도 올렸다. 닭껍질이 부서지는 바삭바삭한 소리가 더욱 입맛을 돋게 만들었다. 

    댓글은 "술안주로 딱 좋겠다", "가격에 비해서 생각보다 양이 많은 것 같다' 등 호평 일색이다.

    이하 세븐일레븐 인스타그램 


    권상민 기자 sangmin8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