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11번가가 ‘아스트로’ 전 세계 팬들을 설레게 할 굿즈를 단독 판매한다

기사 본문

  • • 멤버들이 디자인에 참여한 캐릭터 굿즈 포함해 20종 최초 공개
  • • 17일 오후 1시부터 판매시작, 역직구몰 ‘글로벌11번가’ 통해 전 세계 팬들도 구매 가능
11번가가 보이그룹 ‘아스트로’(MJ, 진진, 차은우, 문빈, 라키, 윤산하)의 굿즈를 국내 11번가와 역직구몰 ‘글로벌11번가’를 통해 국내·해외 동시 온라인 단독 판매한다. / 11번가

커머스포털 11번가가 보이그룹 ‘아스트로’(MJ, 진진, 차은우, 문빈, 라키, 윤산하)의 굿즈를 국내 11번가와 역직구몰 ‘글로벌11번가’를 통해 국내·해외 동시 온라인 단독 판매한다. 아스트로 멤버들이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굿즈도 선보인다.

11번가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아스트로 ‘Ordinary Holiday’ 굿즈는 아스트로 멤버들이 디자인에 참여한 캐릭터 굿즈와 멤버들의 초상으로 이루어진 굿즈 등 총 20종이다. 에코백, 부채, 숄더백 등 여름휴가 시즌과 어울리는 상품들로 구성했다. 3만원 이상 구매 시 멤버들의 친필메시지가 포함된 포토카드를 증정한다. 17일 오후 1시부터 판매가 시작되며 배송은 8월 8일부터다.

11번가 김민준 딜(deal)팀 MD는 “11번가는 그간 다양한 아이돌 굿즈의 공식 온라인 판매처로 나서며 국내 팬들 뿐 아니라 해외 팬들도 간편하게 굿즈를 구매할 수 있는 쇼핑 환경을 제공해왔다”며 “앞으로도 젊은 고객들을 겨냥한 다양한 시도를 통해 차별화 상품 판매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11번가는 이번 단독판매를 영어, 중국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11번가에서도 동시 진행해 중국, 싱가포르 등 전세계 100여개 국가 거주 외국인 및 교민 등도 간편하게 굿즈 쇼핑을 할 수 있다.

이지은 기자 heygn@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