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LH, 우수 건설기술인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 본문

  • •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에서 개최, 건설기술 발전노력 협의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사진 오른쪽)과 김정호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 회장(사진 왼쪽)이 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LH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변창흠)는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와 ‘건설사업관리분야 기술력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2월 ‘건설기술진흥법’ 개정으로 LH의 건설사업관리용역 확대 및 감리시장 활성화가 예상됨에 따라 건설기술인 역량강화 등 기술력 제고를 통해 LH 건설현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하자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건설기술인력 교육훈련을 위한 협력 및 지원, 건설기술 발전과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정책?제도 발굴 등을 상호 협의했으며, 학술행사 및 토론회·세미나 등을 통해 협약에 대한 실행력을 확보하기로 합의했다. 

특히 LH와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는 도시개발 및 공동주택 건설에 최적화된 ‘LH 건설사업관리 전문과정’을 개발하고 법정교육을 공동으로 주관하게 된다. 

해당 과정은 올해 8~10월 시범교육 시행 후 ’20년 1월부터 정부의 교육비 지원이 가능한 정식과정으로 개설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도시 및 건축분야의 체계적인 건설사업관리 노하우를 보유한 LH와 전문 교육기관인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가 협업교육을 시행함으로써 건설기술인의 기술력 향상과 건설산업 발전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