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캠코, ‘공매투자 아카데미’ 활성화로 고객만족 높인다

기사 본문

  • • 수도권 개최 확대 및 행사장 대형화로 고객 참여 기회 높이고 및 최근 부동산 이슈 등 제공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 사진제공=자료사진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가 운영하는 공공자산 거래시스템 온비드는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민회관(강남구 대치동 소재) 공연장에서 예비 공매투자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공매투자 아카데미 서울’을 개최했다.

공매투자 아카데미는 캠코가 온비드 및 공매?부동산 정보 등을 국민들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전국에서 개최하고 있는 오프라인 지식 나눔 강좌로 온비드 회원으로 가입하면 누구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어 예비 공매투자자들의 관심이 매우 높다.

이번 행사는 온비드 공매 소개 및 이용방법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일반 국민들에게 생소하지만 투자 매력이 충분한 ‘국세물납 비상장증권* 입찰 방법 및 물건 소개’와 최근 사회적 관심이 높은 ‘전세보증금반환’ 관련 강의 등으로 진행돼 참가자 500여명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캠코는 공매투자 아카데미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실시한 참가자 설문조사 분석을 바탕으로 온비드 회원 10명 중 4명이 거주하고 있는 수도권 내 행사 개최 횟수를 늘리고 대형 행사장을 섭외해 고객 참여 기회를 확대했으며, 전세보증금반환 등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부동산 콘텐츠를 제공하는 등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있다.

금번 서울에서 개최된 공매투자 아카데미는 향후 부산, 대전 등에서 차례로 개최될 예정이며 참가 신청은 온비드 홈페이지내 이용설명회 또는 스마트온비드앱(앱스토어 또는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 가능) 내 교육안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공매투자 아카데미에서 국민들이 보여주신 온비드 공매에 대한 높은 관심과 참여에 감사드린다”며 “캠코는 앞으로도 보다 많은 국민들이 공매를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유익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등 공공서비스 제공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