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부안해경, 위도 골절 응급환자 긴급이송

    • • 계단 오르다 넘어져 다리뼈 골절

    부안해경

    전북 부안해양경찰서는 25일 오전 10시경 위도에서 발생한 골절 응급환자를 긴급 이송했다고 밝혔다.
     
    부안해경에 따르면 A(64·여)씨는 인천에서 살다 친정인 부안군 위도를 방문하여 계단을 오르다 넘어져 다리뼈가 골절됐다.

    오른쪽 골반에 심한 통증으로 걷지를 못했으며, 위도 보건의 진료 결과 종합병원의 치료가 필요하다는 소견에 따라 긴급 이송했다.
     
    부안해경은 위도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이용하여 응급환자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격포항으로 이송했으며, 119 구급차량에 인계해 부안 소재 병원으로 이송시켰다.

    유범수 기자 sawaxa@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