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안재현 신작 '하자있는 인간들' 관계자가 밝힌 촬영장 뒷이야기

    • • `하자있는 인간들` 관계자 A씨, “촬영장에서 안재현...”
    • • “안재현 구혜선 부부 모두가 부러워했다” 밝혀
    연합뉴스

    배우 안재현 씨 신작 '하자있는 인간들' 관계자가 안재현 씨를 언급했다.

    18일 스포츠 매체 스포츠조선은 안재현 씨 신작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관계자와 나눈 이야기를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의 한 관계자는 안재현 구혜선 부부의 파경 소식이 전해진 후 "전혀 몰랐다. 안재현도 전혀 내색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촬영장 분위기도 좋고 항상 예의 있고 밝은 모습이었다"며 "그래서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오히려 안재현 구혜선 부부를 부러워하는 말들만 오갔다. 촬영도 전혀 이상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집착증이 있는 남자, 하자가 있는 그들의 편견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배우 안재현 씨와 오연서 씨가 주연을 맡아 오는 11월 방송 예정이다.

    구혜선 안재현 부부 파경 소식은 18일 오전 구혜선 씨 SNS를 통해 알려졌다.

    문유림 기자 moonyur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