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애니멀호더 논란에 해명하라” 꽃자 둘러싼 새로운 의혹

    • • `불법 성매매` 인정한 꽃자, 새로운 의혹이 제기됐다
    • • BJ꽃자, 반려동물 파양 행위 과연 정당한가
    '꽃자' 유튜브 캡처

    트랜스젠더 아프리카 BJ꽃자가 과거 불법 성매매 사실을 인정한 가운데 새로운 의혹이 제기됐다.

    최근 유튜버 정배우 등 커뮤니티 이용자들이 BJ꽃자의 반려동물 파양 행위를 지적했다. 커뮤니티 이용자들에 따르면 꽃자는 현재까지 총 11마리의 강아지와 고양이를 키어왔으며 이들 중 5마리는 개인 사정으로 인해 파양됐다.

    유튜브, 정배우JungTube

    유튜브, 뿌틴


    5마리 중 강아지 1마리는 꽃자의 전 남자친구, 고양이 2마리와 강아지 2마리는 각각 지인과 부모님이 키우고 있다고 알려졌다.  
     
    커뮤니티 이용자들을 꽃자의 이 같은 행위가 '동물 컬렉터' 혹은 '애니멀호더'와 흡사하다고 지적하며 동물을 키울 때 신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애니멀호더는 동물을 잘 돌보는 것이 아니라 동물의 수를 늘리는 데에만 집착하는 사람들을 이르는 말이다.

    이하 유튜브 댓글 캡처 

    꽃자가 지난 16일 전한 사과 방송에도 파양 의혹을 제기하는 댓글이 이어졌다. 한 유튜브 이용자는 댓글을 통해 꽃자의 연초 흡연 때문에 강아지 2마리가 폐렴에 걸렸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김도담 기자 dodam210@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