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화학

한국남부발전, 출자회사에 청렴문화 전파

기사 본문

  • • KOSPO Family와 청렴문화 확산 협약 체결… 청렴 특강도

한국남부발전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은 출자회사의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출자회사와 반부패 청렴문화 확산 협약식을 체결했다. / 사진제공=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주)(사장 신정식,상임감사위원 손성학, 이하 ‘남부발전’)이 출자회사의 청렴문화 확산과 부패방지를 위하여 청렴문화 확산 협약식,청렴교육, 감사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남부발전은 최근 출자회사인 대구그린파워(사장 홍주영), KOSPO 영남파워(주)(사장 심재원), KOSPO 서비스(주)(사장 이성선)를 찾아 ‘청렴문화 확산 협약’을 체결하고, ‘변화와 청렴’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공기업 청렴문화 확산의 사각지대가 될 수 있는 출자회사의 청렴수준 제고를 위하여 공동실천 및 상호협조를 명시함으로써 KOSPO Family가 국가청렴도 향상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협약에 따라 남부발전과 KOSPO Family는 반부패·청렴업무 추진에 상호 협조하고, 갑질 및 금품수수 등 부패행위 근절을 위한 유기적 소통에 나선다. 또한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한 대내·외 활동에 공동 참여하고, 협약의 효율적 이행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구성, 운영한다.

협약식에서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은 “남부발전의 관계회사로서 KOSPO Family도 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데 책임을 다하고 청렴문화 확산의 모범사례가 되자”고 당부했다.

협약 체결 후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은 KOSPO Family 직원을 대상으로 한 특강에서 부정한 방법으로 남의 재물을 탐하지 않는 것이 청렴이며, ‘나는 청렴하다’라는 자부심을 갖고 소통으로 구성원간 신뢰를 회복하는 것이 청렴의 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청렴문화 전파와 확산을 통한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전방위적 노력을 펼치고 있다.

내부적으로는 사내 노동조합들과의 반부패청렴 공동실천 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7개 발전본부를 순회하며 발전본부장과 지부위원장 간 청렴 공동실천 협약 체결을 독려했으며, 대외적으로는 부산교통공사, 부산도시공사, 부산환경공단 등 지역 유관기관은 물론, 다른 업종의 공공기관과도 감사 및 반부패·청렴 업무 선진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했다.

또 남부발전은 국내 출자회사를 넘어 KOSPO 요르단, 칠레 등 해외 출자회사에도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협약과 활동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