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중국인 고객 늘어… 올리브영, ‘위챗페이 결제’ 서비스 도입

기사 본문

  • • 중국 모바일 결제 플랫폼 ‘위챗페이’와 제휴
  • • 명동본점서 중국인 고객 모바일 결제 45% 늘어
올리브영은 간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중국인이 늘어남에 따라, 전국 매장에 ‘위챗페이(WeChat Pay) 결제’ 서비스를 도입했다. / CJ올리브네트웍스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은 전국 매장에 ‘위챗페이(WeChat Pay) 결제’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올리브영은 최근 매장에서 간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중국인 고객들이 늘어남에 따라, 이들의 쇼핑 편의를 제고하는 취지에서 중국 모바일 결제 플랫폼인 위챗페이와 제휴를 맺고 결제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

실제로 대표적인 관광 상권인 명동에 위치한 올리브영 명동본점에서는 최근 한 달간(7월 26일~8월 25일)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사용한 중국인 관광객이 전년 동기간 대비 약 45% 신장하는 등 간편한 결제 수단에 대한 수요 증가가 두드러졌다.

위챗페이를 사용하는 고객은 전국 올리브영 매장(일부 매장 제외)에서 결제 시 모바일에 생성된 바코드를 제시하여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다.

올리브영은 위챗페이 결제 서비스 도입 기념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오는 10월 13일까지 전국 올리브영 매장에서 위챗페이로 288위안 이상 결제 시 28위안 즉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벤트 기간 내 1인 1회 혜택이 제공되며, 다른 쿠폰이나 할인 혜택과 중복 적용이 가능하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올리브영을 방문하는 다양한 국적 고객들의 쇼핑 편의를 제고하는 취지에서 이번 위챗페이 결제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며 “K-뷰티를 대표하는 플랫폼으로서 국내 고객뿐만 아니라 외국인 고객들도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도록 편의 서비스를 적극 도입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리브영은 삼성페이, LG페이에 이어 지난 5월 카카오페이 결제 서비스를 도입했으며, 지난해 8월에는 CJ ONE 모바일 앱에 등록해 사용할 수 있는 카드형 상품권 기프트카드도 선보이는 등 간편 결제 서비스를 지속 확대하며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대응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heygn@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