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윤종신 떠난 라디오스타…그 빈자리 '이 사람'이 채운다”

    • • MBC `라디오스타`, 윤종신 빈자리에 올 스페셜 MC는?
    • • MBC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윤상현 확정
    MBC '라디오스타' 스페셜 MC가 확정됐다. 가수 윤종신 씨 빈자리를 배우 윤상현 씨가 채운다.

    11일 YTN은 MBC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윤상현 씨가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MBC '라디오스타'

    앞서 지난 6월 윤종신 씨는 월간 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이 같은 이유로 라스에서도 물러났다.

    라스 제작진 측은 특단의 조치를 내린다. 당분간 스페셜 MC 체제를 유지할 계획이다. 윤종신 씨 후임자를 찾기 위한 과정이다.

    첫 타자는 윤상현 씨다. 현재 그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등에서 아내 메이비와 고정 출연하며 큰 활약을 펼치고 있다.

    윤상현 씨가 김국진 씨, 김구라 씨, 안영미 씨와 어떤 호흡을 맞출지 기대된다. 이날 게스트로는 임창정 씨, 김대희 씨, 김지민 씨 등이 출연한다.

    이하 윤상현 인스타그램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