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감자튀김 차갑다”고 말한 손님 두들겨팬 맥도날드 직원 (영상)

    • • 지난 8일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발생한 사건
    • • 맥도날드 직원, 손님 A 씨 주먹으로 몸과 얼굴 가격해
    미국 한 맥도날드에서 직원이 고객을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8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WWL-TV는 미국 뉴올리언스 한 맥도날드에서 직원이 손님을 폭행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현장에 있었던 다른 손님이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손님 A 씨는 아내와 함께 맥도날드에 들렀다. 그는 햄버거와 감자튀김을 주문하고 한참을 기다린 끝에 음식을 받았다. A 씨는 식사하기 전 감자튀김이 식어있는 것을 확인했다. A 씨는 카운터에 가서 직원 B 씨에게 "감자튀김이 차갑다"고 말했다.

    A 씨가 음식에 대한 불만을 계속해서 제기하자 B 씨는 화를 내기 시작했다. B 씨는 A 씨 멱살을 잡고 어깨를 쳤다. 이어 그는 키오스크에 A 씨를 밀어붙이며 얼굴을 때렸다. 폭행이 계속되자 다른 직원들이 달려와 이를 말렸지만, B 씨는 계속해서 주먹으로 A 씨 몸과 얼굴을 가격했다.

    B 씨가 A 씨를 때린 명확한 이유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B 씨는 별다른 징계 없이 매장에 근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가맹점주는 이와 관련해 "사건을 철저히 조사하고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유튜브, WWLTV

    유주희 기자 uujuhee@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