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기억력 떨어진 엄마 서정희 걱정하며 서동주가 보낸 카톡 내용

    • • 15일 서정희가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내용
    • • 엄마를 생각하는 딸 서동주 지극한 효심
    서정희 씨 인스타그램

    기억력이 떨어진 서정희 씨를 걱정하며 딸 서동주 씨가 보낸 카카오톡 메시지가 사람들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서정희 씨는 15일 인스타그램에 서동주 씨와 나눈 카톡 메시지를 공개했다. 서정희 씨는 딸 사진도 함께 올리면서 "엄마 사랑. 기억력이 떨어졌다니까 병원 가라 난리. 우리 딸 해도 너무 하는 걱정"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카톡 대화에서 서정희 씨는 "(추석) 연휴잖아. 예약하고 가야지"라고 서동주 씨에게 메시지를 보냈다.

    그러자 서동주 씨는 "응 ㅎㅎ. 별일 아니겠지만 나중에 정말 최악의 상황이 오면 엄마는 내가 데리고 살 거니까 걱정 마 ㅎㅎ"이라고 답했다.   

    서동주 씨도 이날 인스타그램에 "내 사진 하나. 엄마 사진 하나"라며 자신과 서정희 씨 사진을 올렸다.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