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1955버거, 베토디 덕후 소리질러!” 5900원에 세트로 먹을 수 있다는 ‘맥올데이’ 근황

    • • `맥올데이` 세트, 5900 라인 신설해 가성비 업그레이드
    • • 16일부터 `1955버거`와 `베이컨 토마토 디럭스` 세트를 5900원에 즐길 수 있어
    # 더욱 강력하게 돌아온 ‘맥올데이’ 할인. 이번엔 1955버거&베토디다!

    하루 종일 부담 없는 가격으로 인기 메뉴를 이용할 수 있는 ‘맥올데이’ 세트가 더욱 강력해진 가성비 메뉴로 돌아왔다. 

    이번 ‘맥올데이’ 세트의 새로운 주인공은 푸짐한 양으로 탄탄한 마니아층을 보유한 ‘1955버거’와 ‘베이컨 토마토 디럭스(이하 베토디)’ 세트다. 

    맥도날드 페이스북

    맥도날드는 더 푸짐하고 든든한 버거를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이번 ‘맥올데이’ 세트에 5,900원 라인을 신설하고 빅 사이즈 버거 메뉴를 추가해 가성비를 업그레이드했다. 

    덕분에 기존 7,000원이던 ‘1955버거’ 세트와 6,800원이던 ‘베토디’ 세트를 16일부터 하루종일 5,900원에 즐길 수 있게 됐다. 

    맥도날드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세트 메뉴 가성비 갑” 패스트푸드 업계 레전드가 된 ‘맥올데이’ 
     
    ‘맥올데이’ 세트는 인기 버거들을 하루 종일 저렴한 가격에 맛볼 수 있도록 구성한 세트 메뉴다. 

    맥도날드에 따르면 국내 버거 이용 고객의 80%는 단품보다 세트로 버거를 즐기고 있다고 한다. 이에 맥도날드는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주기 위해 단품보다 세트 메뉴를 할인하고, 일시적인 이벤트가 아닌 인기 버거 세트를 시간제한 없이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맥올데이’ 세트를 만들었다.  

    유튜브, 한국 맥도날드

    이번 ‘맥올데이’ 메뉴에 1955버거 및 베토디 세트가 추가되면서 큰 버거들을 경제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게 되어 맥도날드의 세트 가성비가 더욱 업그레이드 됐다. 타사 대비 푸짐한 버거와 음료, 프렌치 프라이 세트 가격 경쟁력이 한층 높아졌다는 평이다.

    # “왜 너만 몰라 맥~올데이!”... ‘쌈자신’도 강력 추천쓰★

    맥도날드

    ‘맥올데이’는 ‘쌈자신’ 민경훈 씨까지 반하게 만들었다. 그는 최근 ‘맥올데이’ CF 영상에 출연해 점심 메뉴를 고민하는 직장인들에게 특유의 두성 창법으로 노래하며 ‘맥올데이’ 세트를 점심으로 추천한다.  

    유튜브, 한국 맥도날드

    맥도날드 관계자는 “고객 사랑에 보답하고자 많은 분들이 좋아하시는 ‘1955버거’와 ‘베토디’ 세트를 할인해서 제공하는 만큼, 부담 없이 식사로 이용하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푸짐한 양으로 많은 이들의 ‘최애 버거’로 사랑받고 있는 ‘1955버거’와 ‘베토디.’ 이제 ‘맥올데이’를 통해 더욱 저렴한 가격으로 든든하게 즐겨보자. 

    맥도날드 페이스북

    김예솔 기자 yeahsol@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