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후덕함'에 스트레스받던 송혜교, 살과의 전쟁에서 승리한 생활 습관

    • • 송혜교, 17kg 감량 전후
    • • 댓글 보고 충격 받은 송혜교, 다이어트 비법
    송혜교 씨 인스타그램

    배우 송혜교 씨의 몸매 관리 비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스타들의 다이어트 관련 에피소드를 살펴봤다. 

    한 기자는 "원 푸드 다이어트 성공사례의 대표적인 예가 송혜교 씨"라며 "지금은 몸매가 완벽하신데 신인 때는 젖살이 남아있어 통통했다"고 말했다.

    이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송혜교 씨는 백혈병 환자 역을 맡았던 KBS2 드라마 '가을동화'에 출연하던 중 "너무 통통하다"는 시청자 댓글을 보고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됐다. 

     

     

    송혜교 씨가 선택한 건 두부 다이어트다. 그는 아침과 점심은 일반식, 저녁은 두부로 식단 조절을 했다. 그는 이 방법으로 17kg를 감량했다.

     

    MC 박수홍 씨는 "윤정수 씨도 두부 다이어트로 12kg 감량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송혜교 씨는 식단 관리와 더불어 하루 4시간 걷기를 실천했다. 그는 해외 촬영에 가서도 쉬지 않고 하루에 4시간 정도 걸어서 몸매를 관리했다. 

    이하 송혜교 씨 인스타그램

     

    김도담 기자 dodam210@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