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한성에프아이,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 2019’서 풍성한 홀 이벤트 진행

기사 본문

  • • 홀인원, 알바트로스, 기부 등 다양한 선수 이벤트 마련
  • • 우승상금 비롯 한우세트, 다이아몬드, 명품시계 등 풍성한 부상

왼쪽부터 임은빈, 이소영, 박결, 조아연, 최혜진, 김지현, 오지현, 조정민

한성에프아이(대표 김영철)가 19일부터 22일까지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사우스스프링스CC에서 개최하는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 2019’애서 풍성한 경품과 함께 참가 선수들을 위한 다양한 홀 이벤트를 선보인다.

한성에프아이는 홀인원 이벤트를 비롯해 알바트로스, 기부 이벤트 등 다양한 홀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며, 요트와 다이아몬드, 자동차, 제트스키 등 각양각색의 경품 및 부상을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홀인원 이벤트는 5번홀과 8번홀, 14번홀, 17번홀에서 진행되며, 경품으로는 각각 3100만원 상당의 프레드릭 콘스탄트 시계와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의 다이아몬드 1.2캐럿, 기아자동차 K9, 3000만원 상당의 모터뱅크 제트스키를 증정한다.

16번홀에서는 알바트로스 기록 시 10억원 상당의 모터뱅크 요트를 증정한다.

이번 대회의 공식 협찬사로 참여한 한우자조금위원회와 함께 버디 이벤트도 진행한다. 1라운드부터 4라운드까지, 홀 구분 없이 선수가 버디를 기록할 때마다 한우불고기가 300g씩 기부된다.

대회 우승자에게는 우승 트로피를 비롯해 2000만원 상당의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의 다이아몬드 목걸이 세트와 570만원 상당의 프레드릭 콘스탄트 시계, 한우자조금위원회의 최고급 한우세트가 부상으로 제공된다.

한성에프아이 관계자는 “참가 선수들이 대회를 즐기며 만족할 수 있는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다양한 경품과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상금은 물론 경품을 두고도 선수들 간의 치열한 경쟁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의 새로운 대회인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 2019’는 한성에프아이가 작년에 개최한 ‘올포유 챔피언십 2018’에 이은 2회째 대회다. 총 상금은 8억원, 우승 상금은 1억6000만원 규모로, KLPGA 투어에서 상금 순으로는 세 번째로 큰 규모다. 

장원수 기자 jang7445@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