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아직 입원 중...” 구혜선이 링거 맞는 사진 올리며 전한 에세이 내용 일부

    • • 구혜선 “여름에 입원해 퇴원 못했다”
    • • 안재현과의 파경 폭로 후 구혜선 근황

    배우 구혜선 씨가 직접 근황을 전했다.

    구혜선 씨는 19일 인스타그램에 "여름에 입원해 아직 퇴원을 못 했어요. 책이 도착하여 읽어봅니다. 건강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다음 달 1일 출간 예정인 구혜선 씨 에세이집 '나는 너의 반려동물' 책 내용 일부가 담겼다. 

    사진에는 "세상 그 어떤 존재보다 신뢰하는 너 너는 내가 어떤 모습이 되어도 나의 팔 다리 눈 귀 코가 되어줄 테니 내가 쓸모없는 인간이 되어도 나를 버리지 않을 테니까 내 곁에 있어줄 너니까"라는 문구가 담겼다.

    구혜선 씨는 링거 맞는 손으로 책 표지를 만지는 사진도 함께 올리며 입원 중임을 알렸다. 그는 지난달 용종을 제거하고 입원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구혜선 씨는 지난달 18일 배우 안재현 씨와의 파경 위기를 폭로했다. 이후 두 사람은 이혼 사유를 두고 상반된 주장을 펼치며 진실 공방을 벌이고 있다. 

    이하 'CHIBi TV 치비티비' 유튜브 영상 캡처

     

     

    김도담 기자 dodam210@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