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캡틴 마블 브리 라슨이 새로운 '어벤져스' 가능성에 대해 밝힌 생각

    • •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에서 브리 라슨과 만난 인터뷰 내용
    • • 브리 라슨이 밝힌 여성 어벤져스 가능성
    영화 '캡틴 마블' 포스터

    '캡틴 마블' 역을 맡아 연기한 배우 브리 라슨이 여성 어벤져스 향후 계획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9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는 브리 라슨과 마블 영화 등장한 다른 캐릭터들이 여성 어벤져스를 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브리 라슨은 버라이어티에 마블 측과 여성 어벤져스에 대해 논의한 내용을 밝혔다.

    그는 "마블 여성 출연자들이 케빈 파이기(감독)에게 와서 '이 일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내가 마블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역할은 아니지만 우리는 이 일에 열정을 내고 있고 사랑하고 있다. 만약 전세계 사람들이 모두 원한다면 어쩌면 그런 일이 일어날지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브리 라슨은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 여성 히어로들이 한 자리에 모였던 장면에 대해 회상하기도 했다. 그는 "정말 멋졌다. 우리가 함께 그 시간을 공유하고 어울릴 수 있는 기회였다"라며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것처럼 여성들이 다같이 한 영화에 출연하는 일은 흔한 일이 아니다. 앞으로 영화 산업에 신선한 공기를 넣을 일종의 새로운 호흡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앞서 케빈 파이기는 여성용 마블 영화에 관심을 보였지만 제작 계획이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는 없었다.

    올해 초 개봉한 '캡틴 마블'은 전세계 박스오피스에서 10억 달러 이상을 벌어들였다. 케빈 파이기는 내년 개봉 예정인 스칼렛 요한슨 주연 '블랙 위도우'를 시작으로 더 많은 여성 히어로 독립 영화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전해졌다.

    폼 클레멘티에프 인스타그램

    한제윤 기자 zezeyun@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