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정읍 ‘2019 K-POP CONCERT' 관람 위해 길게 늘어선 행렬

    • • 정읍시, 1박 2일의 K-pop 향연 개최
    • • 무성서원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기념
    12일 오후, 정읍 종합경기장에 열린 공연을 함께 하기 위해 관객들의 줄이 길게 늘어섰다. / 조주연 기자

    전북 정읍시가 1박 2일 일정의 K-POP 콘서트를 주최한 가운데, 첫날인 12일, 공연시작 수 시간 전부터 공연장인 정읍 종합경기장 인근에 관객들의 행렬이 길게 늘어섰다.

    정읍시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SBS와 함께하는 ‘2019 K-POP 1박 2일 CONCERT’'이름으로 정읍방문의 해와 무성서원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평소 아이돌 가수의 공연을 쉽게 접할 수 없었던 지역의 젊은 층에게 문화적 수혜를 제공하기 위한 취지"라고 정읍시측은 밝혔다.

    콘서트 첫날인 12일 김태균과 가수 전소미가 MC로 나설 예정이다.  

    아스트로와 제시, 다이아, 에일리, 모모랜드, 매드클라운, 통키즈, 송유빈 김국헌 등 이 출연진에 이름을 올렸다.

    공연 후, 10분 동안 진행될 불꽃놀이는 가을밤 관객들에게 더욱 특별한 선물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SBS와 함께하는 ‘2019 K-POP 1박 2일 CONCERT’ 첫날 공연은 12일 19시 정읍 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다.

    조주연 기자 news9wiki@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