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통신·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가 두 챔피언 합쳐 놓은 '역대급' 스킨 준다

기사 본문

  • • 10주년 기념 `10일 출석 보상`으로 제공될 예정인 `롤` 스킨
  • • `리그 오브 레전드`, 18일부터 애니 스킨 포함된 이벤트 시작
이하 라이엇 게임즈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가 10주년 기념행사에서 보상으로 제공하는 스킨을 공개했다.

16일 라이엇 게임즈는 올해 출시 10주년을 맞은 '리그 오브 레전드' 행사를 통해 각종 이벤트를 공개했다. 이날 라이엇 게임즈는 본격적인 애니메이션 시리즈 출시 계획, 모바일 게임 출시 등 새로운 내용을 팬들에게 공개했다.

이날 라이엇 게임즈는 10주년 행사의 일환으로 게이머들에게 제공하는 스킨 정보를 전하기도 했다. 오는 18일부터 10일 동안 매일 아이템을 받을 수 있는 보상 이벤트에서는 '10주년 애니 스킨'이 포함된다. 애니 스킨은 일러스트가 함께 공개돼 많은 팬들 주목을 받고 있다.


라이엇 게임즈가 공개한 10주년 애니 스킨은 또 다른 챔피언인 '티모'와 결합할 것으로 보인다. 애니는 게임 내에서 곰 인형을 손에 들고 다니며 궁극기로 큰 곰인 '티버'를 소환하지만, 이번 스킨에서는 티모 인형을 손에 쥐고 있다. 애니 뒤쪽에는 거대한 모습으로 변한 티모가 활짝 웃고 있어 소환수로 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팬들은 일러스트를 본 뒤 "거대하게 변한 티모가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다", "빨리 받아서 플레이해보고 싶다" 등 반응을 이어갔다. 라이엇 게임즈는 기간 내 접속자에게 애니 스킨을 제공할 예정이지만, 구체적인 일정은 공개하지 않았다.


챔피언 '애니'

챔피언 '티모'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