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고모랑 똑같이 하고 싶었다...” 파격 변신으로 '뜻밖의 별명' 생긴 구도쉘리

    • • 자의로 동네 미용실에서 아줌마 파마 한 구도쉘리
    • • 자두 엄마, `타지옥` 주인 아줌마, 브로콜리 등 새 별명 얻어
    구도쉘리가 새로운 헤어스타일로 파격 변신을 시도했다.

    지난 13일 유튜버 구도쉘리는 '생애 최초 파격 머리 변신 라이브 스트리밍'라는 제목으로 1, 2편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쉘리는 "여자들은 심경의 변화가 생기면 헤어스타일을 바꾸지 않냐"며 "파격적인 변신을 시도하겠다"고 밝혔다.

    쉘리는 고모와 똑같은 헤어스타일을 하고 싶다며 동네 미용실에서 파마 시술하는 과정을 영상에 담았다.

    이하 유튜브 '구도 쉘리GudoShelley'

    그동안 쉘리의 머리는 중단발 기장의 생머리로 염색이나 파마를 하지 않은 평범한 헤어스타일이었다. 고모와 같은 머리를 한 쉘리는 확 바뀐 이미지로 눈길을 끌었다. 



    그가 지금껏 게재한 영상 중에는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시도한 영상은 없었다. 대신에 앞머리가 있는 단발 머리 시절, 긴 머리 시절 과거 영상 등을 공개한 적은 있었다. 

    과거 구도쉘리

    쉘리의 헤어스타일이 완성되자 한 누리꾼은 애니메이션 '안녕 자두야'의 자두 엄마가 생각난다고 말했다. 이에 다른 팬들도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하 '안녕 자두야'


    팬들은 "자두 엄마를 이길 드립이 생각나지 않는다", "검색하고 현웃 터졌다", "자두 엄마가 유튜브 하는 느낌이다", "너무 귀엽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자두 엄마 외에도 '타인은 지옥이다' 고시원 주인, 돈가스 좋아하는 부잣집 도련님, 브로콜리, 프랑스 배우 등 각종 별명이 생겼다.

    tvN '타인은 지옥이다' 공식 포토

    앞서 구도쉘리는 한국에 방문해 '몰카' 범죄 관련 발언 등으로 구설에 올랐다. 구도쉘리는 문화 차이로 인한 실수라며 10시간에 걸쳐 자신의 행동에 대해 해명, 사과를 전했다. 

    윤희정 기자 needjung@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