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화학

한국남부발전, 국산SW산업 상생·협력으로 산업생태계 발전 기여

기사 본문

  • • 제7회 소프트웨어 산업보호대상 국무총리 표창 수상

한국남부발전, 국산SW산업 상생·협력으로 산업생태계 발전 기여 / 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주)(사장 신정식, 이하 ‘남부발전’)이 국산 정품 소프트웨어 사용과 저작권 보호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남부발전은 19일 서울 중구 소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7회 소프트웨어 산업보호대상'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문화체육관광부, 디지털타임즈가 공동 주최하는 소프트웨어 산업보호대상은 4차 산업 소프트웨어 활성화를 위해 저작권 보호 및 정품 사용 문화 조성에 앞장선 기관과 기업, 개인을 선정하여 포상하고자 마련됐다.

남부발전은 ▲소프트웨어 산업 경쟁력 강화·상생을 통한 사회적가치 이행 ▲전 직원 대상 소프트웨어 산업 및 정품 사용 교육 ▲4차 산업 혁신기술 활용 소프트웨어 테스트 베드 제공 ▲체계적 소프트웨어 관리기준 정립 및 불법사용 차단 ▲정보보안·자산관리시스템을 활용한 모니터링 강화 등 소프트웨어 산업 생태계 발전에 앞장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신정식 사장은 “앞으로도 남부발전은 공공기관으로서 소프트웨어 산업생태계 발전을 위해 소프트웨어 저작권 인식강화와 사회적가치 실현을 적극 이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