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남친이 보낸 '술자리 인증샷'에서 주의해야 할 점 (ft.주우재)

    • • `연참2` 주우재 “남자들끼리 인증샷은 보통 조를 짜서…”
    • • 한혜진 “가이드 같은 형이 모임에 같이 있을 것”
    모델 겸 방송인 주우재 씨가 고민하는 시청자를 위해 직설적인 조언을 했다.

    3일 방송되는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68회에서는 자유로운 영혼을 지닌 남친과의 의견 차이 때문에 마음고생 하는 시청자의 사연이 소개된다.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이날 방송에서는 이따금씩 아는 형들과 지방으로 여행을 간다며 여친의 속을 태우는 안타까운 사연이 공개된다. 

    남친은 여행을 못마땅해 하는 사연녀에게 ‘믿음을 주겠다’며 남자들끼리 러브샷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내며 결백을 주장하지만, 사연녀는 갈수록 수상함 낌새를 느낀다.

    미국에서 살았던 남친은 “미국에서는 다 이렇게 친구를 사귄다”며 문화차이를 주장했고, 끝이 없는 남친의 이해할 수 없는 돌발행동 퍼레이드는 계속됐다고 사연녀는 말한다.

    사연녀의 복잡한 상황을 지켜보던 한혜진 씨는 “여행지에 누가 있겠지. 그 모임에 가이드 같은 형이 있을 것”이라며 의혹을 거두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또한 이 사연을 접한 주우재 씨는 “보통 ‘조를 짰다’고 그러거든요. 1조부터 몇 조까지 있는 거 아닌가 싶다”라며 합리적인 의심을 내놔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주우재는 최근 tvN '문제적 남자'의 새 멤버로 합류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주우재 씨 인스타그램



    진보연 기자 jjbe@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