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대한에이즈예방협회 전북지회, 에이즈의 날 맞아 홍보 나서

    • • 전북지회, “함께하는 식사, 목욕, 악수 등 일상생활로는 감염되지 않는 질환”
    대한에이즈예방협회 전북지회

    '대한에이즈예방협회 전북지회'(이하 전북지회)가 제32회 세계 에이즈의 날(매년 12월 1일)을 맞아 2일 전북 전주시 객사 일대에서 전북도청 및 전주시보건소와 합동으로 에이즈의 심각성을 홍보했다.

    에이즈에 대한 정확한 정보전달과 예방의 중요성과 에이즈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도민의 동참과 관심을 촉구하는 메시지를 전달하겠다고 나선 것.

    전북지회는 이날 '에이즈 편견 없는 세상! 우리 모두가 만들어 가요'라는 주제로 에이즈에 대한 잘못된 편견을 바로잡고 성매개감염병 예방과 감염인 차별 해소를 통해 더불어 살 수 있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보건소 에이즈 무료(익명)검사 안내 ▲홍보물 및 리플렛 배부 ▲콘돔배포 ▲패널 전시 등의 행사를 실시했다.

    전북지회에 따르면 에이즈는 주로 성 접촉, 주사기 공동사용, 임산부에서 태아로 전파되는 수직감염, 수혈 등으로 감염된다.

    함께하는 식사, 목욕, 악수 등 일상생활로는 감염되지 않는 질환으로 현재 우리나라 에이즈 바이러스 감염경로의 99%가 성 접촉인 것으로 알려졌다.

    에이즈 감염 여부의 확인은 의심되는 성관계 날로부터 12주 후 전국 보건소에서 익명으로 무료 검진을 받을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한에이즈예방협회 및 전국 보건소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조주연 기자 news9wiki@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