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청주시, 미호천 정북배수문 보수·보강 등 수해 사전 예방 나서

    • • 청주시가 재난재해 예방·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미호천 정북배수문과 외하배수문을 보수·보강한다고 3일 밝혔다.시
    청주 미호천 / 청주시

    청주시가 재난재해 예방·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미호천 정북배수문과 외하배수문을 보수·보강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하천 소생물 서식처 환경을 크게 저해하지 않도록 고사목을 우선적으로 제거하고, 유수흐름에 지장을 주는 구간을 선택해 총 21.5㎞의 수목정비를 모두 마쳤다.

    올해 추경에는 미호천에 정북배수문 등 5곳 정밀점검 결과, 정북배수문과 외하배수문 보수보강이 필요하다는 진단 결과를 바탕으로 보수보강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은 수문본체, 배수암거, 날개벽 물받이, 문비 보수 및 준설로 안전한 시설물 기능 유지에 중점을 뒀다.

    또한 병천천 합류부에는 하천 폭을 확장(350m→610m)하는 ‘강외지구 하천정비사업’을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서 추진 중이다. 

    시 관계자는“국가하천은 중요시설물로 청주시 홍수 예방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라며“앞으로도 수해 사전 예방을 위한 사업을 적극 발굴해 소중한 시민 생명과 재산 보호에 기여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원 기자 myglorybox@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