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가지고 놀기 좋은 X 없어?” SBS가 공개한 이종현 카톡 내용

    • • 14일, 이종현 씨와 정준영 씨가 나눈 대화 내용 공개한 SBS
    • • 혐의 부인했던 이종현 소속사 입장 정면 반박하기도
    이종현 인스타그램

    '씨앤블루' 이종현 씨가 정준영 씨와 함께 있던 메신저 단체 채팅방에서 한 말들이 공개됐다.

    14일 SBS 8시 뉴스는 FT아일랜드 멤버 최종훈 씨뿐만 아니라 씨앤블루 멤버 이종현 씨 역시 여성 비하 발언을 주고받았으며, 불법 촬영물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이하 SBS 8시 뉴스



    이종현 씨는 과거 정준영 씨에게 "나 어제 XX애들이랑 XXXX했어"라고 말했고, 정준영 씨는 "괜찮네"라며 "다음에 나 소개시켜줘"라고 답했다.

    이종현 씨는 또 정준영 씨에게 "빨리 여자 좀 넘겨라"라며 "X같은 X들로"라고 말했다. 정준영 씨는 "누구 줄까?"라고 물었고, 이종현 씨는 "형이 안 XXX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X"이라 얘기했다.

    이종현 씨는 "가지고 놀기 좋은 어리고 예쁘고 착한 X 없어?"라고 묻기도 했다. 

    지난 13일 이종현 씨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이종현은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고 전한 바 있다.

    그러나 SBS 보도에 따르면, 이종현 씨는 정준영 씨와 함께 여성을 물건처럼 취급하는 대화를 나눴을 뿐만 아니라 불법 촬영 동영상까지 받아 본 사실이 공개돼 논란이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이종현 씨는 지난해 8월 입대해 군 복무 중이다.

    김보라 기자 purple@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