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내달 13~19일 야놀자 캐리비안베이 통째로 빌리다

기사 본문

  • • 캐리비안베이 단독 통대관해 고객 사은행사… 초대권 가격 9900원
  • • 26일부터 네이버 검색 통해 구매 가능…결제액 100% 포인트백에 기부 참여까지

야놀자가 내달 13일부터 19일까지 캐리비안베이를 통째로 빌려, 고객 사은행사 '야놀자 캐리비안베이위크'를 진행한다. 사진제공 / 야놀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오는 4월 13일부터 19일까지 ‘야놀자 캐리비안베이위크’를 연다. 

야놀자가 캐리비안베이를 통째로 빌려 단독 진행하는 고객 사은행사로, 초대권 가격은 9900원이다. 입장권은 물론 구명조끼와 라커 대여까지 제공한다. 프로모션 기간 이후 캐리비안베이 정상가는 성인 기준 4만8000원이다. 

고객들이 티켓 구매 시 결제한 금액은 이용 완료 후 전액 야놀자 포인트로 돌려줄 예정이다. 사실상 공짜 티켓인 셈. 또한, 판매금 일부는 저소득층 어린이를 위한 착한 놀이 캠페인에 사용될 예정으로, 고객들이 여가 소비만으로 기부에 참여할 수 있게 기획했다. 

티켓은 오늘 오전 11시부터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 ‘야놀자 캐리비안베이’ 키워드 검색으로 구매 가능하다. 오늘과 내달 2일, 9일 3회에 걸쳐 총 5000매를 선착순 판매할 예정이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그간 고객들에게 받은 큰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대규모 워터파크를 단독으로 빌려 통 크게 마련한 행사”라며 “야놀자가 ’레저 초특가 No.1’으로 성장한 만큼 고객들에게도 더 큰 혜택이 돌아가고, 우리 사회에도 보다 큰 가치를 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원수 기자 jang7445@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