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울산항만공사, 강원도 산불 피해 구호금 전달

기사 본문

  • • 조속한 피해복구를 기원하며 임직원 자발적 참여

울산항만공사 전경 / 사진제공=울산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UPA, 사장 고상환)는 18일 최근 대형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강원도 지역 이재민들을 위해 구호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울산항만공사(UPA)와 UPA 노동조합은 임직원이 매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조성하고 있는 매칭그랜트 기금을 이번 강원 산불 피해 이재민을 돕는 일에 활용하기로 뜻을 모으고,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구호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전달된 구호금은 산불 피해를 입은 5개 시·군의 이재민을 위한 급식 및 구호물품, 생계비 지원 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UPA 관계자는 “강원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민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강원 시민들이 일상으로 복귀하고 아름다운 강원의 산림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