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가라, 내 아들" 공주사대부고 영결식 현장

2013-07-24 14:16

add remove print link

사설 해병대캠프 사고로 숨진 공주사대부고 학생 5명의 장례가 치러졌습니다.&

사설 해병대캠프 사고로 숨진 공주사대부고 학생 5명의 장례가 치러졌습니다. 

유가족들은 숨진 학생들에 대해 학교장을 치르기로 합의하고, 24일 오전 10시 공주사대부고 운동장에서 영결식을 갖고 희생자들을 추모했습니다. 

영결식에는 재학생과 졸업생,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해 숨진 고 김동환, 장태인, 이준형, 진우석, 이병학 군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습니다. 

영결식 후 이들의 시신은 천안공원묘원 화장터에서 화장된 뒤 안장될 예정입니다.

다음은 공주사대부고 운동장에서 열린 '사설 해병대캠프 사고 희생자' 영결식 모습입니다. 

1. "잘가라 , 내 아들"

[이하 사진=연합뉴스]

2. "아들의 마지막 가는 길"

3. "보고 싶다, 아들아" 

4. "영정 앞에 국화꽃 놓는 학생들"

5. "잘가, 친구야" 

7. "하늘에서는 편히 쉬기를"

8. "서로 위로하는 공주사대부고 학생들"

9. "운구 차량으로"

[이하 사진=노컷뉴스]

10. "보낼 수 없는 우리 아들"

[영결식 후 시신이 옮겨진 천안 추모공원에서 / 사진=연합뉴스]

1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home 박민정 기자 story@wikitree.co.kr